컴퓨터 정보학과 이미지
  • HOME
  •  > 참여광장
  •  > 취업정보

취업정보

구직 면접때 꼭 물어보는말 봤더니…조회수 1509
방상완 (durinet)2012.04.16 10:27

[출처] http://www.dt.co.kr/contents.html?article_no=2012041602011331747001&ref=naver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상반기 대기업 공채가 한창이다. 대기업 서류전형에 합격한 구직자들은 면접 준비에 여념이 없다. 올 상반기 공채 면접장에서 가장 많이 나오고 있는 면접 질문을 미리 숙지하자.

취업포털 잡코리아(www.jobkorea.co.kr)가 자사의 신규 공채서비스 `신입사원'에 올라온 올해 상반기 공채 면접질문 346건을 분석한 결과, 신입 구직자가 가장 많이 받은 면접 질문으로 `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'이 전체 28.6% 비율로 1위를 차지했다.

잡코리아 황선길 본부장은 "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무엇이 있느냐는 인사담당자의 질문에는 회사에 대한 지원자의 열의를 파악하고자하는 의도가 숨어있다"며 "다양한 대답이 나올 수 있겠지만, 회사의 비전이나 중장기 계획 등에 대해 질문하고, 자신의 강점을 위트 있게 연결 지어 이야기하는 것이 좋겠다"고 설명했다.

이 면접질문은 현대HCN, 대구텍, IBK기업은행 등의 채용면접장에서 나왔던 질문이다.

또한 대기업들은 자기소개 18.2%, 자신의 강점 15%, 주량정도 7.2%, 입사 후 목표 6.6% 등의 순으로 자주 질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2위를 차지한 `자기소개' 상세 질문내용으로는 `1분간 자기소개하기', `자기 PR하기', `장점을 토대로 자기소개하기', `영어로 자기소개하기' 등 질문이 구체적인 것이 특징이었다. 이들 질문을 한 기업은 네오위즈, 알리안츠생명보험, 평안엘앤씨, IBK기업은행투자증권, 교원, 진에어, 아모레퍼시픽 등 기업이 있었다.


3위를 차지한 `자신의 강점' 상세질문은 `자신의 강점을 말해보세요', `자신의 강점으로 이 회사에 입사했을 시 어떻게 해야 시너지를 극대화 할 수 있는지 말해보시오', `영업직을 수행하는 데 본인만의 강점은 무엇입니까' 등이 있었으며, 질문한 기업에는 KB생명, 현대HCN, 삼성전자, 경방 등이 있었다.

 

박지성기자 jspark@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61756 광주광역시 남구 송암로 73 TEL 062)360-5965 

Copyright 2011(c) by SONGWON UNIVERSITY. All right reserved.